기사제목 한림대의료원, 국내 의료기관 최초 AI 활용 안면인식기술 도입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림대의료원, 국내 의료기관 최초 AI 활용 안면인식기술 도입

수술실과 주요 검사실에 도입해 환자 안전관리에 확대적용 예정
기사입력 2019.02.10 02:2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2안면인식 과정(그래픽제공 네오시큐).jpg
안면인식 과정(그래픽제공 네오시큐)

 

한림대학교의료원이 의료기관 중 최초로 도입한 인공지능을 활용한 안면인식기술이 올해 수술실 및 주요 검사실에서 환자들의 신원확인이 가능토록 확대 적용된다.

 

지난해 10월 도입해 교직원 신원확인에 활용되고 있는 안면인식 시스템은 최초 사진촬영을 통해 눈콧구멍턱 사이의 각도와 거리, 뼈의 돌출 정도 등 얼굴의 특징을 추출해 저장한 후 안면인식을 활용한 신원확인 시 인공지능을 활용해 데이터베이스 내 자료와 비교해 확인하게 된다.

 

한림대학교의료원의 안면인식시스템 중 촬영된 얼굴의 특징점을 0.3초 만에 정형화된 틀로 만들어 인물정보와 함께 데이터베이스에 저장하는 기술은 생체인증 솔루션 기업인 네오시큐의 기술이 도입됐다.

 

이후 실제 안면인식 시 저장된 얼굴의 정보를 인공지능을 활용해 실제 얼굴과 비교해 일치여부를 판단하고 인물정보를 불러오는 기술은 한림대학교의료원 정보관리국이 자체 개발했다.

 

한림대학교의료원은 먼저 교직원 전용의 종합의료정보시스템 모바일앱인 Smart RefoMax에 안면인식기술을 정식 적용했다.

 

기존 Smart RefoMax는 사번과 비밀번호를 입력해 로그인하는 방식으로 불편함과 보안상의 취약점이 있었으나 이번 인공지능을 활용한 안면인식 로그인 방식이 적용됨으로써 편의성은 향상되고 보안기능을 강화했다.

 

한림대학교의료원은 올해 안으로 한림대학교성심병원과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 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 한림대학교한강성심병원,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등 산하 5개 병원의 처방전달시스템 OCS와 전자의무기록 EMR에도 인공지능기반의 안면인식기술을 적용할 예정이다.

 

한림대학교의료원은 안면인식기술 적용으로 항암제 투여와 수혈 시 환자 신원을 100% 정확하게 확인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무인수납과 수술실 안전관리, 주요 검사실 확인에도 적용할 계획이다.

 

, 안면인식시스템은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안면인식에 동의한 고객에게만 본인 인증수단으로 사용된다.

 

이강일 한림대학교의료원 의료정보팀장은 안면인식기술은 최근 딥러닝과 같은 인공지능기술을 이용해 안면인식의 정확도가 높아짐에 따라 다양한 분야에서 적용사례가 급속도로 늘어가고 있다병원 내 의료정보시스템과 환자안전관리, 수술실 및 검사실 안전관리에 안면인식기술이 적용됨으로써 안전관리의 취약점을 보완하고 환자 및 교직원의 편리성이 극대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한림대학교의료원은 오는 6월부터 산하병원인 한림대학교성심병원을 시작으로 24시간 실시간 고객상담이 가능한 인공지능 챗봇을 환자용 고객가이드앱과 네이버, 카카오톡 플랫폼에 적용할 예정이다.

 

한림대학교의료원 챗봇은 인공지능 기술 중 하나인 자연어처리 기술이 적용돼 시나리오에 따라 병원생활 등 진료문의 안내, 실시간 민원 응대 등을 하게 돼 병원 이용객들의 편의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조홍래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