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부산시 청년지원사업 봇물 터졌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부산시 청년지원사업 봇물 터졌다!

3월까지 다양한 청년 맞춤형 혜택 쏟아져
기사입력 2019.02.17 20:5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민선7기 부산시의 청년지원 공모사업이 본격적으로 시동을 걸었다.

 

부산시는 다음 달까지 일자리창업, 주거, 문화복지, 활동 등 다양한 분야의 청년지원 사업 관련 공모사업 접수가 이어진다고 17일 밝혔다.

 

일자리창업 분야 지원사업

부산청년 파란일자리 사업은 부산지역 5인 이상 중소중견기업에서 인턴근무를 통해 정규직 전환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부산경영자총협회 등 4개 기관에서 213일부터 예산소진 시까지 접수한다.

청년구직활동비 지원사업은 지원규모를 연간 240만 원에서 300만 원으로 대폭 확대하고 지급방식 또한 사후 정산에서 사전 지급방식으로 개선했다.

졸업중퇴 후 2년 초과자는 부산청년플랫폼(http://www.busan.go.kr/young)을 통해 34일부터 22일까지 신청 가능하며 졸업중퇴 후 2년 이내인 자는 고용노동부 온라인 청년센터(https://www.youthcenter.go.kr)318부터 상시 신청할 수 있다.

부산청춘드림카 지원사업은 교통이 취약한 강서구 및 기장군 내 중소·중견기업에 신규 취업한 청년근로자를 대상으로 출퇴근용 전기차 임차비를 매달 48만 원씩 2년간 지원하는 사업으로 3월 중 접수한다.

대학생 취업역량 강화 지원사업3월 공고예정으로 부산지역 24개 대학교를 대상으로 각종 취업역량강화 프로그램에 대해 최대 4000만 원까지 지원한다.

2017년부터 미취업 청년을 대상으로 입사 면접용 정장을 지원해왔던 드림옷장 지원사업은 지난해 청년들의 호응이 뜨거웠던 만큼 올해 대상을 5000여명으로 확대해 3월부터 시행한다. 이용방법은 온라인(https://www.busanjob.net) 예약 후 방문 대여 방식이며 1인 최대 5회까지 대여할 수 있다.

 

주거 분야 지원 사업

청년임대주택 공급사업은 부산도시공사에서 무주택 청년들에게 시세보다 저렴한 임대료로 총 30호를 공급하며 오는 18일부터 19일까지 등기우편으로 접수한다.

청년 임차보증금 대출 및 이자 지원사업의 경우 임차보증금의 80% 이내, 최대 3000만 원까지 융자 및 이자의 3%를 지원하며 사업기간은 20일부터 예산소진 시까지이다.

청년 월세 지원사업은 올해 신규사업으로 임차보증금 1억 원 이하, 월세 60만 원 이하에 거주하는 1인 가구 청년을 대상으로 월 10만 원 이내로 월세를 지원하며 28일부터 320일까지 접수한다.

 

청년문화복지 분야 지원

청년문화 활성화 사업기획형커뮤니티운영형’ 2가지 분야로 추진되는데 기획형은 청년문화 프로젝트 추진에 최대 4000만 원까지, ‘커뮤니티 운영형은 청년커뮤니티 운영에 최대 1천만 원까지 지원할 수 있다. 두 분야 모두 3명 이상으로 구성된 청년단체 또는 팀이 신청대상으로 18일부터 20일까지 접수한다.

청년예술가창작활동지원사업기초예술분야청년연출가작품제작지원분야로 추진되는데 지원규모는 최소 300만 원에서 최대 1000만 원까지이며 20일부터 22일까지 접수한다.

또 동주대산학협력단 주관의 청년힐링케어서비스사업은 기존 사회서비스 대상에서 소외되고 있는 청년층의 신체 및 정신건강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3월부터 상시 신청할 수 있다.

 

사회 참여 및 역량 강화 지원

청년프로그램운영지원사업은 청년들을 위한 다양한 창조적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기관, 단체, 대학 등을 대상으로 최대 3000만 원까지 지원하며 해당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청년공간 소재지 구군으로 18일부터 25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청년 커뮤니티활동 지원사업은 사회 여러 문제에 대해 공통의 관심을 두고 모인 청년들의 자발적인 모임 활동을 활성화하는 사업으로 2월 중 공모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부산시는 그 동안 활동이 미진했던 청년들의 정책제안과 시정참여를 활성화하고 청년이 살기 좋은 희망도시 부산을 이끌어갈 청년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부산시 거주 만 18세 이상 34세 이하 청년을 대상으로 부산청년정책네트워크회원을 모집재정비하고 있으며 3월 초 발대식을 시작으로 시정정책 제안을 위한 분과모임 등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민선7기에는 청년의 경제적 독립과 권익 보호, 주거 안정, 문화 향유 등을 위한 분야별 지원을 강화할 것이라며 청년이 사회의 주체로 참여할 수 있는 생태계 조성을 위해 청년거버넌스에 중점 지원하고 청년들의 목소리가 정책에 많이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시는 올해 총 80여개의 청년지원 사업을 시행할 계획이며 사업별 상세내용은 사업공고 시기에 맞춰 부산청년플랫폼(http://www.busan.go.kr/young)’ 게시판을 참고하면 된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