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수원시 프로스포츠 생산유발효과, 2848억여 원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수원시 프로스포츠 생산유발효과, 2848억여 원

수원시 프로스포츠 매출액, 경기지역 프로스포츠 매출액의 62.5%
기사입력 2019.02.26 21:5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2 2019년 수원FC 출정식.jpg
2019년 수원FC 출정식 (사진제공/ 수원시청)

 

 

경기도 수원시 프로스포츠 산업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수원시가 기초지방자치단체에서 처음으로 연고지 프로스포츠 구단이 지역경제에 미치는 파급효과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2013~2016년 수원시 프로스포츠 산업의 생산유발 효과는 28479000만 원이었다.

 

수원시정연구원의 프로스포츠 구단의 지역경제 파급효과 분석에 따르면 2013~2016년 수원시 프로스포츠 산업의 부가가치유발 효과는 11885000만 원, 취업유발 효과는 3858.6명에 달했다. 분석 결과는 2013년부터 2016년까지 4년간 경제유발 효과의 합계다.

 

 수원을 연고로 하는 프로스포츠 구단은 수원 FC·수원삼성 블루윙즈(축구)·kt wiz(야구수원 한국전력 빅스톰(남자 배구), 수원 현대건설 힐스테이트(여자 배구) 5개다.

 

경기도에는 수원시를 포함한 10개 도시에 프로스포츠 구단이 있다. 축구·야구·남녀 농구·남녀 배구 등 모두 17개 구단이 있는데, 5개 프로구단이 있는 도시는 수원시가 유일하다.

 

경기도 지역의 2013~2016년 프로스포츠 매출액 합계는 24302000만 원이었는데, 수원시 프로스포츠 매출액은 15195000만 원으로 경기지역 매출액의 62.5%에 달했다.

 

매출액이 경기지역 전체 매출액의 10% 이상을 차지하는 도시는 수원시가 유일했다.

수원시 프로스포츠단의 지역경제파급 효과는 프로스포츠 구단을 보유한 나머지 9개 도시의 지역경제파급 효과를 합친 것보다 1.67배 높았다.

 

수원시 모든 산업 중 프로스포츠 산업의 생산액 기여율은 0.132%, 부가가치 기여율은 0.115%였다. 생산액·부가가치 기여율은 프로스포츠 구단이 있는 10개 도시 중 가장 높았다.

 

또 수원시 전체 문화·기타서비스업 생산액 중 수원 프로스포츠 산업의 기여율은 3.51%, 부가가치 기여율은 3.01%로 경기도 10개 도시 중 가장 높았다.

 

수원시 스포츠구단의 생산유발 효과는 20136648000만 원, 20146847000만 원, 2015742억 원, 20167565000만 원으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부가가치유발 효과도 20132774000만 원, 20142857000만 원, 20153096000만 원, 20163157000만 원으로 증가했다.

 

2015년 생산유발 효과와 부가가치유발 효과는 전년보다 큰 폭으로 증가했는데, 이는 kt wiz 야구단의 1군 진입 큰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조용준 연구위원은 프로스포츠 산업의 지역경제 파급효과를 객관적으로 분석할 수 있는 수원시만의 분석모형을 개발하기 위해 연구를 추진했다기초지자체 최초로 프로스포츠 경제파급 효과를 분석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조홍래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