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경기도 자율주행센터 31일 개소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경기도 자율주행센터 31일 개소

판교 자율주행 실증단지의 심장. 통합관제센터, 데이터센터, 비즈니스센터 등 구성
기사입력 2019.05.31 23:1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2제로.jpg
(사진제공 / 경기도청)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판교 자율주행 실증단지 운영의 컨트롤 타워 역할을 할 경기도 자율주행센터31일 오전 판교 제2테크노밸리 경기기업성장센터에서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지난 20167월 국토교통부가 판교 일대를 자율주행 시범운행단지로 지정함에 따라 도는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경기도시공사와 함께 같은 해 10월부터 202112월 완공을 목표로 이 일대에 자율주행을 시험·연구할 수 있는 10.8km실증단지를 조성해오고 있다.

 

201811월 판교 제2테크노밸리 1구역 1.6km 구간을 구축한데 이어 올해 4월 판교 제1테크노밸리 7km 구간을 더 확장함으로써 자율주행 실증을 위한 준비를 갖춘 상태다.

 

경기도 자율주행센터는 판교 자율주행 실증단지의 운영과 관리를 전담하고 도내 자율주행 실증연구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조직으로 자율주행센터는 자율주행 실증테스트를 지원하는 통합관제센터’, 자율주행 빅데이터 수집 및 서비스를 지원하는 데이터센터’, 자율주행 스타트업에 연구공간과 기술개발 등 육성을 지원하는 비즈니스센터로 이뤄져 있다.

 

이곳에서는 실증단지 내 IoT 시설물, 차량-사물 간 양방향 통신(Vehicle to Everything, V2X) 등 관련 인프라를 운영·관리하고 자율주행 실증 테스트를 희망하는 기관과 기업의 신청을 받아 V2X 단말기 대여, 관제 모니터링, 빅데이터와 클라우드 서비스 등을 무상으로 제공한다.

 

경기도가 제작한 자율주행차 '제로셔틀'의 운영과 연구, 후속모델 개발도 담당한다. 도는 2018년부터 제로셔틀을 운행하며 축적한 노하우와 데이터를 바탕으로 자율주행 중소·스타트업들에게 기술 지원·이전 추진과 도내 교통문제 해결을 위한 공공 모빌리티 서비스상용화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제로셔틀을 평일 오전 10~12, 오후 2~4시 사이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서 판교역까지 5.5km 구간을 주기적으로 운행하며 체험을 원하는 일반인들에게도 탑승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날 개소식에서는 경기도 자율주행 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경기도는 실증단지 운영과 스타트업 육성 예산·행정 지원을, 성남시는 공공수요 창출 지원, 과기정통부는 관련 산업 규제샌드박스 지원, 융기원은 자율주행 실증 테스트 지원,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은 자율주행 인공지능 소프트웨어와 학습데이터 활용 지원을 맡는다.

 

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관련기업 육성을 위한 정책자금융자와 수출마케팅 지원을,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는 자율주행 정보통신기술(ICT) 표준과 시험인증 지원, 한국지능형교통체계협회는 차세대 지능형 교통시스템(C-ITS) 표준과 시험인증 지원, 현대해상은 자율주행 보험 상품·서비스 개발 등을 각각 맡기로 했다.

 

또 모빌테크와 블루웨일, 비트센싱, 서울로보틱스, 에스오에스랩, 웨이티즈, 컨텍디앤엠 등 자율주행센터 입주 7개 스타트업은 스타트업 간 협력, 공동 프로젝트 수행 등 자율주행 산업 생태계 조성에 적극 참여키로 약속했다.

 

도는 이번 협약으로 경기도와 성남시, 중앙정부, 공공기관 간 협력체계를 구축, 국내 자율주행 스타트업 기업들의 성장과 글로벌 경쟁력 확보의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화순 부지사는 경기도 자율주행센터가 국내 자율주행 산업생태계 조성에 큰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 경기도가 판교를 중심으로 대한민국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하는 지자체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이화순 도 행정2부지사와 조광주 도의회 경제과학기술위원장,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정책실 장석영 실장 등 판교제로시티 구축에 참여하는 KT, SD시스템, 한국국토정보공사, 만도, 네이버랩스 등 유관기관과 입주기업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31663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