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더위야 물렀거라, '화성 뱃놀이 축제'에 빠져 봅시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더위야 물렀거라, '화성 뱃놀이 축제'에 빠져 봅시다~!”

온 가족이 즐기는 '화성 뱃놀이 축제'가 열리는 전곡항 일대는 며칠째 떠들썩
기사입력 2019.06.08 22:3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2배.jpg
11회째를 맞는 ‘화성 뱃놀이 축제’가 화성시 서신면 전곡항 일원에서 9일까지 계속된다.    (사진 / 이영애 기자)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요트와 보트, 유람선 등 각종 배를 타보고 물놀이를 제대로 하고 싶다면 떠나자.

 

지난 5일 시작된 '화성 뱃놀이 축제'가 오는 9일까지 경기도 화성시 서신면 전곡항 일원에서 계속된다.

 

11회째를 맞는 화성 뱃놀이 축제는 ‘2019 문화관광 육성축제로 선정됐으며, 지난해와 올해 경기도 대표축제로 연속 선정되며 국내 최고의 해양레저 축제로 인정받고 있다.

   

22퍼레이드.jpg

 

8일 어린이와 학생 등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 펼치는 거리 공연 바람의 사신단댄스 퍼레이드는 메인도로를 이동하며 관광객을 끌어 모으는 열정을 발휘했다.

 

수상자전거와 편보트, 삼륜빅바이크 등 해상에서 무료로 즐길 수 있는 배동동 바다놀이옷이 흠뻑 젖어야 더 즐거운 뱃놀이 물총대전’, ‘물벼락 퀴즈 이벤트’, ‘수중범퍼카’, ‘뱃놀이 워터파크’, ‘페달보등 육상에서 펼쳐지는 물팡팡뱃놀이 버스킹과 시민들의 재능 기부로 꾸려지는 주민 버스킹은 더위를 시원하게 날려 버렸다.

 

22아이들.jpg

 

전곡항 수산물센터에서 스타 셰프 유현수의 특강과 함께 진행된 뱃놀이 요리왕 경연대회 해산물을 부탁해는 보는이들의 침샘을 자극했고 바다해설사의 자세한 설명으로 진행된 서해바다의 신비한 해양이야기 화성바다 생태탐험소방서 안전체험 전통 물고기잡기 등은 바다를 온 몸으로 느끼게 했다.

    

22해설사.jpg

 

 

22소방.jpg

 

배에 올라 파도가 넘실대는 푸른 바다로 나가 볼 수 있는 '배빵빵 뱃놀이' 는 평소 쉽게 접하기 어려웠던 고급요트 파워보트 소형유람선 무빙보트 황포돛배 프러포즈용 이벤트배 크루저요트 아이들을 위한 테마배 해적낚시왕 해군 삼수리호 포토존배 등 1059척의 배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축제기간 동안 크루저요트를 타고 해상파티를 여는 '뱃놀이 풍류단'은 전곡항을 출발해 제부도 인근을 돌아오는 동안 선상파티를 열어 승선객들은 플라이보트 쇼와 제트스키 쇼, 해상 퍼레이드를 구경하고 음료와 다과를 즐기며 축제의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다.

 

축제는 마지막 날인 9일까지 이어진다.

 

화성시는 지난 5일 개막한 화성 뱃놀이 축제가 징검다리 연휴까지 5일간 계속될 예정이었지만 지난 7일은 해상에 거센 바람이 불자 관람객들의 안전을 위해 모든 해상 프로그램을 중지했었다.

 

22 2요트.jpg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0851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