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군지련, 군용비행장 소음피해 관련법 제정 촉구 결의안 채택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군지련, 군용비행장 소음피해 관련법 제정 촉구 결의안 채택

기사입력 2019.06.11 22:1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2군용비행장 비해 공동대응을 위한 지방의회 전국연합회 임시총회 개최.JPG
군용비행장 비해 공동대응을 위한 지방의회 전국연합회 임시총회 개최 (사진제공 / 수원시의회)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전국 군용비행기 소음피해지역 지방의회 전국연합회는 11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임시총회를 열고 군용비행장 소음피해 관련법 제정을 촉구하는 결의문을 채택했다.

 

이날 군지련은 결의문을 통해 장기간 국회에 계류 중인 군용비행장 소음피해 관련법을 20대 국회 회기 내에 조속히 제정해 피해에 대한 법적인 보상기준과 소음 저감 대책을 마련하고, 주민들에 대한 건강실태조사와 건강검진, 사후관리 지원방안을 수립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이날 총회에는 수원시의회 조명자 군지련 회장과 조석환 사무총장, 상주시 임부기 의원, 송파구의 이배철 고도제한분과위원장, 양구군의 김철 의원, 춘천시의 권주상 의원 등이 참석했다.

 

또 김진표, 김동철, 백혜련, 김영진 국회의원이 참석해 각 지역의 의견을 수렴하고 관련법 제정을 위한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지난 3월 김진표 의원이 대표 발의한 해당 법률안은 군사기지 및 주변지역에 대한 소음대책사업과 주민지원사업을 추진하는 데 필요한 사항 등 군사시설로 인해 발생한 소음피해에 대해 국가가 주민에게 보상을 의무화 하는 내용을 담고 있으며 국회 국방위원회에서 논의 중에 있다.

 

조명자 군지련 회장은 오늘 피해지역 주민들의 간절한 염원을 담아 관련 법안이 조속히 제정될 수 있도록 결의문을 채택하게 됐다앞으로도 더욱 활발한 활동을 통해 주민들의 입장을 대변하고 주민들과 국가에 이익이 될 수 있는 상생의 대안을 도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조홍래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