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이재명표 ‘노동자 쉼터’ 5곳 설치 본격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이재명표 ‘노동자 쉼터’ 5곳 설치 본격화

휴게 공간 외에 상담과 교육, 복지서비스 등도 제공하는 공간으로 조성할 예정
기사입력 2019.06.16 01:5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는 올해 노동자 쉼터’ 5곳을 설치한다.

 

노동자 쉼터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노동분야 주요 공약 중 하나다.

 

14일 경기도에 따르면 올해 44억 원(도비 22억 원, ·군비 22억 원)을 투입해 도내 노동자 쉼터’ 5곳 설치를 추진키로 하고 오는 715일까지 사업에 참여할 시군을 모집한다.

 

노동자 쉼터는 일터에서 가까운 휴식문화 환경 조성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사업으로, 노동자들의 휴식여건 보장과 근무여건을 개선하는데 목적을 뒀다.

 

휴게 공간 제공은 물론 법률·노무·취업 등 상담이나 교육, 문화·복지서비스(동호회, 소규모 공연, 영화 상영 등) 등의 프로그램을 함께 운영하는 것이 특징이며, 노동자 문화쉼터, 이동노동자 쉼터, 복합형(문화+이동노동자) 3종류다.

 

노동자 문화쉼터는 산업단지 등 인근 노동자를 대상으로 휴게 공간과 문화 프로그램 위주로 운영되며, 이동노동자 쉼터는 대리운전기사, 퀵서비스 등 근무특성 상 대기시간이 길고 마땅한 휴식공간이 없는 이동노동자가 대상이며, 휴게 공간과 법률·노무 등 상담 프로그램 위주로 운영될 예정이다.

 

복합형은 노동자 문화쉼터와 이동노동자쉼터를 모두 포함하는 쉼터다.

 

도는 올해 설치할 올해 5곳의 쉼터 중 신축은 최대 10억 원까지, 리모델링은 최대 3억 원까지 설치면적에 따라 도비를 지원할 계획이며 오는 7월 안으로 최종 지원 대상 시군을 선정할 방침이다.

 

박신환 경기도 경제노동실장은 노동자쉼터 설치사업은 열악한 근무여건의 노동자들에게 휴식권 보장과 삶의 질 증진에 기여 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노동이 존중받고 노동자가 인간답게 사는 경기도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사업과 정책을 마련·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3704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