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수원시, 시 승격 70주년 기념 ‘시민, 민주주의 그리고 수원’ 대토론회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수원시, 시 승격 70주년 기념 ‘시민, 민주주의 그리고 수원’ 대토론회

염태영 수원시장 “70년 동안 수원시를 성장시킨 건 시민의 저력”
기사입력 2019.08.13 20:4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70년 동안 수원시를 성장시킨 건 시민의 저력”(70주년 기념 토론회) 1.jpg
수원시승격 70주년 기념 토론회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 염태영 수원시장은 지난 70년 동안 수원시를 이만큼 성장시킨 건 수원시민의 저력이라고 말했다.

 

13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시 승격 70주년 기념 시민대토론회에서 패널로 참여한 염태영 시장은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시민이 주인이 되는 도시를 만드는 것이라며 수원시는 시민의 참여와 저력을 바탕으로 주민자치1번지’, ‘거버넌스 도시가 됐다고 강조했다.

 

염 시장은 이어 수원시민은 시에 현안이 있을 때마다 앞장서서 나서고, 해결을 위해 힘을 쏟았다시민의 참여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수원시 여러 가지 정책은 대한민국의 표준이 됐고, 대한민국을 업그레이드하는 힘이 됐다고 평가했다.

 

전문가와 함께하는 토론에는 염태영 시장, 조명자 수원시의회 의장, 오영환 중앙일보 지역전문기자, 김제선 희망제작소 소장 등이 패널로 참여했다.

 

시민, 민주주의 그리고 수원을 주제로 열린 이날 토론회는 거버넌스 성과를 알리는 영상 상영, 거버넌스 우수사례 발표, 전문가 토론 등으로 진행됐다.

 

시민 대표가 수원시청년정책위원회 수원시주민참여예산위원회 수원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수원고등법원 유치 수원시민협의회 군공항 이전사업 등 서면심사와 시민·공무원 설문조사 등을 거쳐 선정한 5개 우수 사례를 발표했다.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사례를 발표한 신호정 제4기 주민참여예산위원장은 주민참여예산제로 시민들이 2011년부터 2019년까지 제안한 사업은 6673건이고, 그중 예산이 반영된 사업은 1412건에 이른다면서 예산 편성 과정에 주민들이 민주적으로 참여할 수 있은 기회가 마련됐다고 평가했다.

 

김제선 희망제작소장은 수원시는 시민이 중심이 돼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하는 시스템이 잘 갖춰져 있다지금까지는 시민이 정책 기획·결정에 주로 참여했다면, 이제는 정책 집행에도 참여할 수 있는 제도를 만들어보자고 제안했다.

 

오영환 기자는 수원시의 거버넌스 제도는 지방자치의 원천이라고 할 수 있다면서 수원시 거버넌스 모델이 전국으로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명자 의장은 인구 5만 명이던 수원시가 70년 동안 인구 125만 명의 전국 최고 규모의 기초자치단체로 성장했다시 승격 70주년을 맞는 지금, 더 큰 꿈을 꾸고 한 단계 더 큰 성장을 준비해 새로운 희망의 길을 열고 보다 높게 비상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41607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