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화성시, 영세 기술장인 돕는 ‘스마트 머시너리 클러스터’세운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화성시, 영세 기술장인 돕는 ‘스마트 머시너리 클러스터’세운다

향남읍·팔탄면·정남면에 도시형 소공인 집적지구‘기타 기계 장비 제조업 분야’선정
기사입력 2019.09.10 10:2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 화성시가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도시형소공인 집적지구공동기반시설 구축사업 기타 기계와 장비 제조업 분야에 선정됨에 따라 관내 영세 기술장인들을 돕는 스마트 머시너리 클러스터구축에 본격 나설 방침이다.

 

도시형소공인 집적지구 공동기반시설 구축사업이란 소공인들이 태생적으로 가진 자본력의 한계와 문제점들을 극복할 수 있도록 공동으로 이용이 가능한 인프라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에 시는 오는 2022년까지 국·도비 18억 원과 시비 9억 원을 합쳐 27억 원을 투입해 향남읍·팔탄면·정남면을 집적지구로 공동장비실과 기술교육장, 공동물류창고, 회의실 등 공동기반시설을 구축한다.

 

시는 또 소공인 협업 기술개발 연구소를 중심으로 소공인간 네트워크와 기술협업, 신제품 공동생산까지 지원함으로써 기술 경쟁력을 높이고 지역경제 활성화까지도 도모할 계획이다.

 

특히 이들 지역은 기계장비 업종의 약 45%1291개 업체가 밀집돼있고 고속국도 17호선 등 사통팔달의 교통망이 깔려있어, 이번 클러스터 조성으로 기타 기계 등 장비 제조업의 메카로 떠오를 전망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평균 22년 이상의 경력을 가졌음에도 그동안 열악한 기반시설로 인해 성장의 어려움이 많았던 소공인들에게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을 위해 110여개 업체 대상 수요조사와 3차례의 간담회를 실시하는 등 소공인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펼쳐왔으며, 향후에도 체계적인 맞춤형 지원사업을 적극 추진을 약속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조홍래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