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권칠승 의원, 국민 혈세로 진행된 국가 R&D ‘성과 도둑’ 막는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권칠승 의원, 국민 혈세로 진행된 국가 R&D ‘성과 도둑’ 막는다!

국가 R&D 성과, 부적법 개인명의 특허 출원·등록에 대한 사전 금지 법적 근거 마련
기사입력 2019.09.26 17:0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권칠승 더불어민주당 의원(경기 화성병)특허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

 

이번 특허법 일부개정법률안은 국가연구·개발사업 성과를 정당한 사유 없이 개인이 편취하는 행위를 막고자, 정당한 사유 없이 연구책임자, 연구원 등 개인 명의로 국가연구·개발사업 성과를 특허 출원·등록하지 못하도록 하는 안이다.

 

지난 2013년부터 2018년까지 6년간 국민 세금이 투입된 국가연구·개발사업의 성과를, 연구책임자, 연구원 등이 개인 명의로 부적법하게 출원·등록하는 사례가 1339건 발생해 국가로 귀속되어야할 성과를 부당하게 개인이 편취하는 사례가 빈번했으나, 최근 다소 감소 추세에 있다고는 하나, 6년간(13~18) 전체 개인명의 특허성과 중 부적법비율이 평균 45%, 여전히 높은 비율을 유지하고 있다.

 

현행법상 국가연구·개발사업 성과를 정당한 사유 없이, 연구책임자, 연구원 등 개인 명의로 출원·등록하더라도 이를 사전에 금지할 법적 근거가 없기 때문으로, 이로 인해 국가연구·개발사업 성과 개인 편취가 지속됐다.

 

권칠승 의원은 대표발의 한 법률 개정안을 통해 특허법특허를 받을 수 있는 자의 예외 요건에 국가연구·개발사업의 성과인 발명에 대해 자신의 명의로 특허를 받으려는 사람을 규정하는 한편 산업통상자원부령으로 정하는 정당한 사유가 있는 경우는 제외한다는 규정을 추가해 정당한 사유 없이 국가연구·개발 성과를 개인이 편취할 수 없도록 그 근거를 마련했다.

 

권 의원은 정부의 혁신성장과 성공적인 R&D 예산 집행을 위해, 국가연구·개발 성과의 개인 편취는 반드시 개선해야 할 문제라며 이번 개정안을 통해 국민의 혈세로 진행되는 국가연구·개발 사업의 성과가 온전히 지켜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