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한국 웹툰, 로마를 물들여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국 웹툰, 로마를 물들여

한국만화영상진흥원, 로마 한국주간...웹툰 전시, 워크샵 등 열려
기사입력 2019.10.07 20:5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2이탈리아 문화원 웹툰 전시 개막식.jpg
지난 30일 이탈리아 문화원 웹툰 전시 개막식에서 신종철 한국만화영상진흥원장, 최용성 작가, 오충석 이탈리아문화원장(사진 왼쪽부터)이 한국의 웹툰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 / 한국만화영상진흥원)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한국의 웹툰이 영원의 도시로마의 가을을 뜨겁게 물들였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주이탈리아 한국문화원과 함께 로마 한국주간에 맞춰 웹툰 전시회 및 웹툰 워크숍을 현지 웹툰 팬들의 높은 관심 속에 성황리에 개최했다.

 

만화진흥원은 한국의 다양한 전통문화를 체험하고 알리는 한국주간행사에 맞춰 IT 강국 한국의 대표 문화 콘텐츠이자 신한류 콘텐츠로 주목받는 웹툰을 소개하고 체험할 수 있도록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첫날인 지난930일에는 주이탈리아 한국문화원 1층 전시기획실에서 현지 한류 문화팬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웹툰의 세계로 초대합니다(BENVENUTI NEL MONDO DEL WEBTOON)’라는 주제의 웹툰 전시 개막식이 열렸다.

 

이번 전시는 웹툰의 역사와 산업, 웹툰 플랫폼 소개, 대표작 전시, 와콤 태블릿을 이용한 웹툰 그리기 체험 등 웹툰의 다양성과 독창성을 담은 내용으로 구성돼 현지 관람객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개막식에서 주이탈리아 한국문화원 오충석 원장은 웹툰이 사랑받는 이유 중 하나는 바로 작품 속에 녹아든 주인공들의 일상생활에 대한 독자들의 공감 덕분이라고 말했다.

 

신종철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원장은 현대의 디지털 라이프에 최적화된 콘텐츠인 웹툰은 한국에서 시작된 신개념 디지털 만화 포맷으로 글로벌 만화시장의 변화와 혁신을 주도하고 있다웹툰을 통해 한국과 이탈리아가 더욱 가까워질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시에는 영어를 포함한 외국어로 서비스 중인 한국 대표 웹툰 플랫폼인 라인 웹툰(네이버웹툰의 글로벌플랫폼)’, ‘레진코믹스’, ‘태피툰에서 연재 중인 밥 먹고 갈래요’, ‘화양연화 Pt. 0(SAVE ME)’, ‘외모지상주의’, ‘갓오브하이스쿨’, ‘그다이’, ‘아가씨와 우렁총각’, ‘내 생애 최고의 늑대’ ‘김 비서가 왜 그럴까’, ‘허니 블러드9개 작품이 소개됐다.

 

올 초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네이버웹툰을 통해 선보인 화양연화 Pt.0 ‘SAVE ME’는 방탄소년단의 세계관을 담은 웹툰으로 한국, 미국, 일본, 중국, 대만, 태국, 인도네시아 등 7개 지역에서 동시에 선보여 연재 당시 누적 조회수 5000만 건을 기록했다.

 

또 웹 소설드라마 등의 인기와 함께 600만 명 이상의 독자를 끈 김 비서가 왜 그럴까’, 북미 레진코믹스 전체 1위 작품인 내 생애 최고의 늑대등 글로벌 히트 작품이 소개되며 현지 팬들과 언론의 관심을 끌었다.

 

이탈리아 대표 일간지인 일 메사게로(Il Messaggero)’는 지난 1한국의 디지털 만화가 영원한 도시에 상륙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웹툰 전시 작품에 대해 자세히 다루기도 했다.

 

개막식에 앞서 30일 오전 국립로마미술고등학교에서는 한국과 미국 독자에게 큰 사랑을 받은 미스터리 스릴러 그다이의 최용성 작가가 학생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웹툰 워크숍을 진행했다.

 

국립로마미술고 쥴리아나 파올루치 교사는 한국 만화의 우수성을 확인 할 수 있었던 시간이었고 학생들도 웹툰 워크숍을 통해 새로운 만화 매체를 접할 수 있었던 매우 귀중한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