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전국 시·도 교육청 17곳 중 10곳 산업안전보건위 미설치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전국 시·도 교육청 17곳 중 10곳 산업안전보건위 미설치

2018년 기준 산업안전보건법 위반 교육청 과태료만 1억 8000만원에 달해
기사입력 2019.10.13 23:0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더불어민주당 송옥주 의원(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여성가족위원회)이 산업안전보건위 설치 관리감독을 위한 노동부 지침 정비를 촉구하고 나섰다.

 

송옥주 의원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산업안전보건법 위반으로 고발당한 교육청은 경기·대구·대전·강원·전북·충남교육청 6곳으로 나타났다.

 

산업안전보건법 위반으로 6개 교육청에 부과된 과태료는 18115만원에 달했으며, 이는 2017년 기준 전북 지역 초등학교 419곳의 한해 평균 급식예산(2억 원)에 해당되는 규모다.

 

송옥주 의원은 소중하게 쓰여야 할 교육예산 등 국민 세금이 각 교육청의 안전보건조치 소홀에 따른 과태료로 낭비되고 있다각 교육청은 산업안전보건법 준수를 위한 즉각적인 조치가 필요해 보인다고 말했다.

 

전국 시·도 교육청은 산업안전보건법19조 및 제31조에 따라 산업안전보건위원회를 구성하고, 안전보건교육 실시와 안전관리자 선임 등을 해야 하지만 교육부 제출자료에 따르면 전국 시·도 교육청 17곳 중 10(58.8%)이 산업안전보건위원회를 설치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17개 시·도 교육청 중 산업안전보건위를 설치한 교육청은 서울·부산·대전·세종·강원·충북·전남교육청 등 7곳에 불과했으며, 서울교육청과 부산교육청은 산업안전보건위를 설치하고도 회의를 한 번도 열지 않아 형식적 운영에 그쳤다.

산업안전보건위 미설치 교육청은 대구·인천·광주·울산·경기·충남·전북·경북·경남·제주교육청으로 확인됐다.

 

송옥주 의원은 산업안전보건위원회는 노동자의 안전과 산업재해예방을 위한 산업안전보건법상의 대표적인 노동자 참여제도지만, 설치보고 의무와 강제조항이 없어 정부의 관리감독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다노동부는 학교 급식실에서 산업안전보건법 규정이 잘 지켜지도록 관련 세부지침을 정비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33846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