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대한민국 테니스 간판 권순우, 팬 사인회 연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대한민국 테니스 간판 권순우, 팬 사인회 연다!

8일 오후 3시 당진문예의전당 일원서 팬들과 만난다
기사입력 2019.11.04 23:5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인통신=이만휘 기자] 한국 테니스 유망주에서 간판으로 성장한 권순우(22, 당진시청)가 올 한 해 동안 자신을 아낌없이 응원해준 당진시민과 만나 소통하는 팬 사인회를 연다.

 

4일 당진시에 따르면 이번 팬 사인회는 권순우가 소속된 당진시청 테니스팀의 전국체전 2연패 달성을 축하하고 2020년 당진에서 열리는 충청남도체육대회의 성공개최를 기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팬 사인회는 오는 8일 오후 3시부터 4시까지 1시간 동안 당진문예의전당 대공연장과 소공연장 사이 공간에서 진행되며, 권 선수는 팬사인회 이후 당진시와 당진시체육회 주관으로 열리는 2020 충남체전 성공개최 다짐대회에 참석한다.

 

올해 권순우는 국제무대에서 선전하며 정현과 함께 한국 테니스를 책임질 대들보로 성장했다. 180, 몸무게 72의 신체 조건을 갖춘 그는 빠른 발과 다양한 스트로크 샷 구사가 강점으로, 지난 2015년 국제 퓨처스 대회에서부터 두각을 보였다.

 

2017년에도 남자테니스 국가대항전인 데이비스컵에 국가대표로 참가하면서 가능성을 보였지만 지난해 4월까지 소속사 없이 매니지먼트사인 스포티즌의 지원과 자비로 대회에 참가해 왔다.

 

하지만 고동학교 시절 스승이었던 최근철 감독과 국가대표를 지낸 임용규 선수가 속해 있는 당진시청에 입단한 이후 체계적인 지원 아래 대회에만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이 갖춰지자 올해 기량이 만개했다.

 

권순우의 현재 세계랭킹은 국내 유일의 100위권인 87. 지난 3월 열린 요코하마 케이오 챌린지 우승을 시작으로 5월에 열린 서울오픈 챌린저에서도 정상에 오른데 이어 4대 메이저 대회인 윔블던 테니스대회에서도 생애 첫 본선 무대를 밟았다.

 

이후 애틀란타 오픈과 맥시코 오픈 등 계속 이어진 ATP 대회에서 모두 본선에 오른 권순우는 US 오픈을 앞두고 치러진 마스터스 1000시리즈 대회인 로저스컵에서도 개인 역대 처음으로 본선 무대를 밟았다.

 

이후 올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였던 US 오픈에서는 허벅지 부상으로 아쉽게 1라운드에서 기권 패 했지만 이후 9월 중국 구이저우성 구이양 올림픽 스포츠센터 테니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국제테니스연맹 데이비스컵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1그룹 예선 중국과의 경기에서 단식 첫 번째 한국대표로 출전해 중국의 장즈전을 꺾으며 한국을 월드그룹 예선으로 이끌었다.

 

만약 내년 2월 열리는 월드그룹 예선에서도 권순우가 한국대표팀의 승리를 견인한다면 정현과 이덕희가 빠진 어려운 상황에도 불구하고 한국 테니스대표팀은 12년 만에 데이비스컵 본선 진출하게 된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0734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