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경기도, 3기 신도시 ‘교통이 편리한 복합자족 도시’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경기도, 3기 신도시 ‘교통이 편리한 복합자족 도시’로

하남 교산지구, 과천 과천지구 지방참여 비율(지분) 각각 35%, 45% 확정
기사입력 2020.01.08 22:4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도.jpg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가 교통이 편리한 복합 자족 도시에 중점을 둔 ‘3기 신도시로드맵을 구체화하는 작업에 돌입했다.

 

특히 현재 운영중인 ‘3기 신도시 TF’를 시행자 뿐 아니라 기초지자체도 함께 동참할 수 있도록 해 지역 실정을 보다 자세히 반영하겠다는 구상이다.

 

현재 경기도내에서 수도권주택공급정책으로 추진 중인 신규 사업은 3기 신도시 등 24곳이며, 전체 주택 공급 물량 30만 호중 약 80%에 해당하는 24만 호에 달한다.

 

이 중 LH와 경기도시공사 공동 추진사업은 하남교산, 과천과천, 안산장상 등 3, 경기도시공사 단독 시행은 광명테크노, 용인플랫폼, 안양관양, 안양인덕원 등 4곳 이며, 기초지자체 지방공사 참여까지 고려 시 역대 주택공급정책에서 지방 참여 최고 수준이다.

 

도는 지방 참여율을 높이기 위해 13개월여 간 중앙 건의와 정책협의를 진행하고, 하남 교산지구와 과천 과천지구의 지방 참여 비율이 각각 35%45%로 최종 확정됐다.

 

도는 직주근접 도시 조성을 위해 신도시에 신산업전략으로 신도시 발전방향을 선도하겠다는 입장으로, 기관 간 주력할 수 있는 역할 분담안을 구체화하고, 국토부와 협력해 올해 안에 지구단위계획을 수립하는 등 속도감 있게 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중점을 두는 부분은 미래 주택유형 도입 공공중심 기업생태계 조성 장기공공임대주택의 확대 및 역세권 중심 배치 주요 철도 등 교통대책의 최적화 복합적 모빌리티 교통수단 활성화 미세먼지 저감 위한 친환경 충전인프라 조성 지역내 재투자 통한 생활 SOC공급 등이다.

 

사업시행자인 경기도시공사는 지구계획수립 및 보상, 공공임대주택 공급 등에 대해 LH와 시행자 간 역할 구체화를 통해 공동으로 사업을 추진하며, 재무 여건 등을 감안한 기초자치단체 지방공사의 사업 참여도 순차적으로 협의할 계획이다.

 

경기도시공사 단독 사업 중 광명 학온지구는 광명시흥 테크노밸리의 배후주거단지로 2020년 상반기 지구지정을 추진 중에 있으며, 용인 플랫폼지구는 경기도와 용인시, 용인도시공사가 시행자로 참여해 GTX용인역과 함께 미래형 복합 자족도시로 계획한다는 구상을 기본으로 연내 도시개발구역 지정을 목표로 하고 있다.

 

김준태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경기도의 3기 신도시는 도민중심의 도시조성이 목표라며 자연을 공유하고 기존 시가지를 공유하며, 세대간·계층간 공유할 수 도시가 마련될 수 있도록 중앙, 지방 및 시행자와 같은 마음으로 고민하고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5511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