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수원시 “심재덕 前 시장의 발자국을 따라 걷는 듯합니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수원시 “심재덕 前 시장의 발자국을 따라 걷는 듯합니다”

해우재문화센터서‘미스터 토일렛’故 심재덕 전 수원시장 11주기 추모행사 열려
기사입력 2020.01.14 20:4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수원시는 심재덕 前 시장의 발자국을 따라 걷는 듯합니다” 1.jpg
고(故) 심재덕 전 수원시장을 기리는 11주기 추모행사가 열렸다.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 수원시를 화장실문화 선도지로 이끈 고() 심재덕 전 수원시장을 기리는 11주기 추모행사가 14일 해우재 문화센터에서 열렸다.

 

미스터토일렛심재덕기념사업회의 주최·주관으로 정자동주교좌성당에서 진행된 이날 추모식에는 심재덕 전 시장의 가족과 지인, 고인을 추모하는 일반시민 등 100여명이 참석해 추모미사를 시작으로, 심재덕 전 시장이 잠들어 있는 용인 두창리 묘소를 참배한 뒤 해우재 문화센터에서 추모식으로 고인을 추억했다.

 

추모공연에서는 아트컴퍼니 예기의 헌무와 성악가 송필화, 이영숙, 우주호, 소리꾼 장사익 등이 심재덕 전 시장을 기리는 아름다운 선율을 선사하며 추모객들의 마음을 달랜 뒤 다함께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를 부르며 고인과의 추억을 곱씹었다.

 

수원시를 대표해 조무영 수원시 제2부시장이 추모사에서 여전히 고인이 남긴 발자국을 더듬어 걷는 듯하다시민들과 함께 수원을 넘어 전 세계를 새롭게 바꿔낼 도전을 이어나가는 한, 고 심재덕 시장님은 우리 곁에 영원히 남을 것이라고 말했다.

 

민선 1·2(1995~2002) 수원시장을 지낸 심재덕 전 시장은 미스터 토일렛(Mr. Toilet)’이라는 별명으로 불릴 정도로 화장실 문화 확산에 지대한 공헌을 한 인물로, “화장실 혁명이 인류의 미래를 바꾼다고 말한 그는 아름다운 화장실문화운동을 전개하며 화장실을 문화의 공간으로 변화시켰고, 13년 전 세계화장실협회를 창립해 개발도상국 화장실 설치사업의 씨앗을 뿌렸다.

 

수원시는 고인의 뜻에 따라 지난 2009년 기증된 해우재를 화장실문화전시관으로 업그레이드 해 세계적인 화장실 문화 공간으로 발전시켰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0103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