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송옥주 의원, ‘KBS 보도’ 강력 대응 시사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송옥주 의원, ‘KBS 보도’ 강력 대응 시사

송 의원“의정활동과 업체 연결은 명백한 허위”
기사입력 2020.03.17 22:0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송옥주.jpg
송옥주 의원은 17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자신에 대한 ‘KBS 보도’에 대해 강력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더불어민주당 송옥주(화성 갑) 국회의원 후보는 17일 오후 330분 국회 정론관에서 “KBS 허위보도에 강력 대응하겠다는 내용의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에 앞서 지난 16일 오후 9시 방영된 KBS 뉴스는 송옥주 의원 당원 모집 의혹을 보도했다.

 

송옥주 의원은 “KBS 보도는 명백한 허위며, 명예훼손이며 개인정보보호법을 위반했기에 당원 명부 유출자를 고발하고 허위보도를 언론중재위원회에 제소하겠다불법적 당원 단체 가입이나 특정업체를 지원하기 위한 폐기물 법안 발의, 재판에 영항을 미친 무죄판결, 기상항공기 도입업체 편의 제공 의혹 등 어느 하나도 사실이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송 의원은 실제로 당원 단체 가입은 중앙당의 적법한 절차를 거쳐 승인을 받았다기업에서 모집한 당원은 본인임을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과 재직증명서를 경기도당에 제출해 자발적이고 정당한 입당 절차를 거쳤고, 지난해 9월 중앙당에서는 당원 신분 확인을 위해 개인별로 전수조사를 했다. 거주하는 집과 직장, 사업장 등이 확인돼야 당원으로 인정했다고 말했다.

 

송 의원은 이어 폐기물 분리 소각 내용이 담긴 폐기물관리법 개정안발의는 전국 200만 톤에 이르는 불법 폐기물 방치 등 쓰레기 대란 해결책 이었다개정안 요지는 소각업체로 반입된 폐기물중 토사와 같은 불연물을 분리해서 재위탁을 허용하는 내용이라고 주장한 뒤 실제로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소각로 투입량 중 27% 정도가 불연물이어서 분리 소각이 필요하다는 입장이었다이러한 내용을 특정업체와 연결지어 보도함은 허위이기에 언론중재위에 제소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송 의원은 또 발의 법안이 재판에 영향을 미쳐 무죄 판결을 받았다는 보도는 명백한 오보임이 드러났다. 보도된 해당업체 관계자 3명이 최대 16개월에서 최소 6개월까지 실형을 선고받고 항소심이 진행 중이라며 기상항공기 도입 업체 편의 제공 의혹도 사실과 다르게 오히려 업체가 납품지연에 따른 지체상금을 물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더불어민주당 송옥주 화성갑 국회의원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에 당원모집 위법 규명과 입당원서 등 당원 명부 유출자 색출, 유출 공모자 조사를 요청했다불법적인 행위로 피해를 보고 있는 당원들에게 송구하고 화성갑을 지지하고 응원하는 당원과 주민들을 위해 총선에서 기필코 승리해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