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오산시, 종합·개인지방소득세 합동신고센터 운영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오산시, 종합·개인지방소득세 합동신고센터 운영

기사입력 2020.05.15 16:5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 오산시는 종합소득세와 개인지방소득세를 한 번에 신고할 수 있는 오산시 합동신고센터15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운영한다.

 

개인지방소득세가 올해부터 지자체 신고로 전환됨에 따라 종합소득세는 세무서에, 개인 지방소득세는 지자체에 각각 신고해야 한다.

 

시는 이와 같은 납세 불편해소를 위해 시청 2층 물향기실에 합동신고센터를 마련해 종합소득세와 개인 지방소득세를 원스톱으로 신고할 수 있도록 했다.

 

올해 5월 도입된 소득세 신고 간소화 제도인 모두 채움 신고를 이용할 수 있다. ‘모두 채움 신고란 영세사업자가 쉽게 신고를 할 수 있도록 국세청에서 미리 계산한 세금명세를 통보해 주고 이의가 없을 경우 별도의 신고 없이 납부할 수 있도록 한 제도이다.

 

종합소득세 '모두 채움 신고' 대상자에게는 개인 지방소득세 납부서가 함께 발송되므로 해당 납세자는 별도의 신고 없이 납부서에 기재된 금액만 납부해도 개인 지방소득세 신고가 완료된 것으로 인정된다.

 

시는 코로나19에 따른 납세자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종합소득세와 개인지방소득세 납부기한을 831일까지 연장했다.

, 신고기한은 기존과 동일하게 61일까지이므로 주의가 필요하며, 코로나19 피해를 입은 납세자는 ARS(1833-9119)로 신고기한을 연장할 수 있다.

 

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전담직원이 마스크 착용 안내와 발열체크, 손소독을 실시하고 민원창구 투명 가림막과 옥외 민원 대기실을 설치해 접촉을 최소화했다.

 

오산시 세정과 관계자는 개인지방소득세 지자체 신고 첫 시행에 시민들이 납세 불편을 겪지 않도록 노력하겠다합동신고센터 방문 시에는 신고인의 신분증을 지참하고 마스크 착용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문의는 오산시청 세정과 지방소득세팀(031-8036-7178)으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