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화성시 봉담읍 수영리, 소공인 키우는 인큐베이터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화성시 봉담읍 수영리, 소공인 키우는 인큐베이터로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 선정, 국도비 32억5000만원 확보...제품 기획부터 공동생산, 판로개척까지 원스톱 지원
기사입력 2020.06.09 22:3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 화성시 봉담읍 수영리 400-1 일원에 제품 기획부터 공동생산, 판로개척까지 소공인을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화성 스마트 메탈워킹 콤플렉스가 들어선다.

 

화성시는 9일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소공인복합지원센터 구축사업에 선정돼 국도비 325000만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은 시와 화성상공회의소, 권칠승 국회의원 등이 국비 확보 공조체제를 가동해 얻은 결실로 평가됐다.

 

시는 이곳에 시비 475000만 원을 포함해 모두 80억 원을 들여 2021년까지 연면적 1000규모로 3차원 측정기, 3D프린터, 머시닝센터 등을 갖춘 공용장비실과 공동작업장, 전시·판매장, 교육·교류 공간을 조성할 계획이다.

 

태생적으로 자본의 한계를 가진 소공인들이 최첨단 장비확보와 마케팅 등 다양한 분야에서 겪는 어려움을 해소하고 지역 발전의 동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겠다는 목표다.

 

봉담읍 수영리는 금속가공제품 제조업종의 약 8%344개 업체가 밀집된 곳으로, 고속도로를 포함 사통팔달의 교통망과 한국폴리텍대학 등 7개의 대학이 위치해있다.

 

이에 신제품 개발과 부가가치 창출을 위한 산학협력을 비롯해 청년 소공인 캠프, 학생 실습과 체험, 소공인 네트워크, 기술협업 등 체계적인 지원으로 명실상부 금속가공제품 제조업의 메카로 성장할 전망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오는 2021년 완공 예정인 소공인 집적지구 공동기반 시설과 더불어 소공인 제조 경쟁력을 이끌어 낼 쌍두마차가 될 것이라며 지역산업의 실핏줄인 소공인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조속히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