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이원욱 의원, 지방재정 늘릴 ‘고향사랑기부제법’ 발의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이원욱 의원, 지방재정 늘릴 ‘고향사랑기부제법’ 발의

이 의원 “이번 법안을 통해 건전한 기부문화 조성 희망”
기사입력 2020.08.19 22:4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합동연설회 사진.jpg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자신의 고향에 기부하면 세제 혜택과 함께 특산물을 답례품으로 받을 수 있는 법안이 발의됐다.

 

더불어민주당 8·29 전당대회 최고위원으로 출마한 이원욱 후보(3, 화성 을)19일 고향에 대한 건전한 기부문화를 조성하고 지방재정을 늘리고 국가 균형 발전에 이바지하는 고향사랑 기부금에 관한 법률안을 발의했다고 밝혔다.

 

고향사랑 기부금에 관한 법률안에는 고향에 기부하면 개인 지방소득세와 법인세를 공제받는 세제 혜택과 특산물을 받는 근거 기부금의 효율적인 관리와 운용을 위해 지방자치단체의 기금 설치 근거 기부금을 사회적 취약계층 지원 및 주민의 복리 증진 등의 목적으로만 사용해야 하는 근거 행정안전부 장관의 고향 사랑 기부금 제도에 대한 활성화 방안 마련과 정보시스템 구축·운영 근거 기부금을 강요한 자에게는 3년 이하의 징역이나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는 근거 등이 포함됐다.

 

고향사랑기부제법은 지방소멸을 막을 수 있는 방안 중 하나로 20대 국회 때부터 논의됐으나 여러 이유로 인해 도입이 지연됐다.

 

이원욱 의원은 “UN에서는 고령화율이 20% 넘으면 초고령사회로 규정하고 있다현재 우리나라 지방의 경우 고령화율이 27.9%로 매우 심각한 수준이라고 우려를 표했다.

 

이 의원은 이어 고향사랑 기부제법은 국민과 지방자치단체에게 일거양득의 효과를 줄 수 있다이 법안을 통해 지방자치단체의 경제 상황이 나아지고, 건전한 기부문화가 조성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원욱 의원은 더불어민주당 8·29 전당대회에 최고위원 후보로 출마해 합동연설회에서 여러 차례 고향사랑기부제법에 대한 필요성을 주장해왔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