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한림대학교성심병원·원광대학교산본병원 순환기내과 진료협력 MOU 체결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림대학교성심병원·원광대학교산본병원 순환기내과 진료협력 MOU 체결

심장질환 권위자 임홍의·고윤석 교수…원광대산본병원 주 1회 화·금요일 파견진료
기사입력 2020.08.20 00:4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한림대학교성심병원, 원광대산본병원 진료협력 MOU 체결.JPG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한림대학교성심병원과 원광대학교산본병원이 순환기내과 진료협력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중증심혈관질환자의 합리적 의료이용과 지역의료 활성화를 위한 의료전달체계 구축을 위한 진료협력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지난 13일 열린 협약식에는 유경호 한림대학교성심병원장과 하대호 원광대산본병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의료 활성화를 위한 발전계획을 수립했다.

 

한림대학교성심병원 순환기내과 임홍의·고윤석 교수는 오는 9월부터 주 1회 원광대학교산본병원에 파견돼 화요일은 임홍의 교수가, 금요일은 고윤석 교수가 진료하게 된다.

 

임홍의 교수는 심방세동 치료의 대가로서 국내 유일의 심장 내 초음파(ICE) 공인 지도전문가 자격을 갖추고 매년 500례 이상 부정맥 시술을 시행하고 있으며, 특히 난이도가 가장 높은 방사선 제로 부정맥 시술은 연 300례 이상 시행하고 있고, 풍선냉각도자 절제술은 현재까지 400례를 시행해 국내 최다 시술경험을 갖고 있는 부정맥 치료 권위자다.

 

또 고윤석 교수는 대동맥판막협착증 TAVI 시술의 대가로서 150례 이상의 풍부한 임상 경험을 가지고 있다. 특히 CAVAR 수술을 받고 판막에 심각한 문제가 발생한 환자의 경우 재수술이 매우 위험하거나 불가능했으나, 고 교수는 환자의 심장판막을 TAVI 시술로 대체하는 술기를 보여 심장판막질환과 같은 구조적 심장질환 치료 권위자로 인정받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군포지역 중증심혈관질환자 전문 치료의 핫라인이 구축돼 중증응급환자 대상 에크모 탑재가 가능한 움직이는 중환자실(Hallym Mobile ICU)을 이용해 치료와 동시에 환자를 이송함으로써 골든타임내 중증환자를 살릴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유경호 병원장은 이번 진료협력은 단순한 환자의뢰 수준을 뛰어넘어 두 병원 간의 의료진이 서로의 역량을 공유함으로써 지역 내 환자들에게 최고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핫라인을 구축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다른 진료부문에서도 협력모델을 연구하겠다고 말했다.

 

유 원장은 이어 지역 내 의료기관들이 서로의 의료역량을 공유하여 지역 주민들에게 고품격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양 기관의 상생 모델로 동반발전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