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경기도, 예식장 소비자분쟁 87.9% 중재 성공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경기도, 예식장 소비자분쟁 87.9% 중재 성공

이재명 도지사, “도민의 메시지를 듣고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경기도정의 일관된 목표”
기사입력 2020.10.11 22:4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는 접수된 157건의 예식장분쟁 신청 중 138건이 중재가 성립됐다.

 

11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가 예식장분쟁 중재신청을 접수한 지난 824일부터 105일까지 196건의 도민 분쟁 중재 신청이 접수됐으며, 이 중 소비자가 신청을 취하한 39건을 제외하고 157건 가운데 138건이 중재가 성립됐다.

87.9%의 성립률 이다.

 

도는 지난 819일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로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에 따른 예식장 분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예비 신혼부부들의 고충이 접수되자, 즉시 경기도 소비자정보센터를 통해 원-스톱 지원 시스템 재운영에 들어갔다.

 

중재 결과 예식계약 보증인원 조정이 46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예식일정 연기 40, 계약 취소 37, 개별 합의 15건 순이었다.

 

중재가 성립되지 않은 19건은 사업자가 중재를 거부한 경우가 12, 소비자가 거부한 경우가 7건이었으며, 이 중 사업자가 과다한 위약금을 요구하거나 부당하게 예식이 진행된 3건에 대해서는 소비자분쟁조정위원회에 조정 신청이 접수된 상태다.

 

3건은 한 달 안에 소비자분쟁조정위원회 경기조정부 회의 안건으로 다뤄질 예정이다.

 

도는 경기도 소비자정보센터라는 전담 지원 조직을 통한 1차 피해처리, 업체별 담당자 지정을 통한 2차 중재, 소비자분쟁조정위원회를 통한 3차 조정 신청이라는 단계별 대응이 효과를 보고 있는 것으로 분석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도민의 메시지를 섬세하게 듣고 기민하게 대응해 결국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경기 도정의 일관된 목표라며 앞으로도 도민의 실제 삶을 바꾸는 공복의 역할에 집중하겠다. 예식장 문제뿐만 아니라 소비자 주권을 지키는데 빈틈없이 역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기도민 예식장분쟁 중재 신청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지속되는 동안 예식장과 계약을 체결한 경기도민이라면 누구나 경기도 소비자정보센터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