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수도권 내륙선 철도구축사업’국회 정책토론회 열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수도권 내륙선 철도구축사업’국회 정책토론회 열려

29일,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송옥주·이원욱·권칠승·이규민·임호선·정정순·이장섭·도종환·변재일 등 국회의원 공동 주최
기사입력 2020.10.29 19:5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    수도권 내륙선 철도구축사업 정책토론회 사진.jpg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충청북도·화성시·안성시·청주시·진천군 등 6개 지방정부가 지난해 11상생협력 업무협약을 통해 공동으로 추진하는 수도권내륙선 철도구축사업정책토론회가 29일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개최됐다.

 

이날 토론회는 수도권내륙선 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반영을 위한 필요성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로 송옥주·이원욱·권칠승·이규민·임호선·정정순·이장섭·도종환·변재일 등 국회의원이 공동으로 주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국토교통위원회 국회의원들과 서철모 화성시장, 김보라 안성시장, 한범덕 청주시장, 송기섭 진천군수 등 각 지방자치단체 의회 의장 등 40여명이 참석해 수도권내륙선 철도구축사업에 힘을 보탰다.

 

이날 행사에서는 문진수 한국교통연구원 본부장의 발제와 함께 각 지자체 패널들의 토론이 이어졌다.

 

화성시 패널로 참석한 경기연구원 박경철 박사는 어떠한 목적으로 수도권 내륙선을 추진하는가에 대한 명확한 정책목표 설정이 중요함을 강조하면서 수도권내륙선의 필요성 타당성 확보를 위한 대안 마련 등을 제시했다.

 

이번사은 화성동탄-안성-진천선수촌-충북혁신도시-청주국제공항을 잇는 준고속철도로, 편도 약34분의 이동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추정되며, 노선의 타당성 검토 용역은 현재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어, 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에 공식 요청할 계획이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