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경기도, 전국 최초로 고속도로 휴게소에 공공의료시설 설치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경기도, 전국 최초로 고속도로 휴게소에 공공의료시설 설치

경기도립 안성휴게소의원 26일부터 진료시작...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로 월요일과 목요일은 오후 10시까지
기사입력 2021.07.21 18:4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안성휴게소+의원+전경+사진.jpg
안성휴게소의원 전경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가 전국 최초로 고속도로 휴게소에 설치하는 공공의료시설인 경기도립 안성휴게소의원이 오는 26일 문을 연다.

 

도는 지난 4월부터 시작한 경기도립 안성휴게소의원 조성공사가 이달 9일 완료돼 26일부터 본격적인 진료를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경부고속도로 서울방향 안성휴게소에 면적 223(2) 규모로 조성된 경기도립 안성휴게소 의원은 고속도로 이용자의 일반진료 와 응급치료, 의료취약지역 보건의료 보장 등을 위해 추진됐다.

 

도가 경기도의료원을 운영 수탁기관으로 선정했으며, 의사 2명을 포함한 의료진 6명이 휴무일 없이 365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로 월요일과 목요일은 오후 10시까지 진료한다.

운영 시간은 추후 만족도 조사 등을 바탕으로 연장 운영 등 조정될 수 있다.

 

진료과는 가정의학과가 있으며 고속도로에서 발생한 응급환자 처치, 예방접종 등을 담당한다. 필요할 경우 의원에서 바로 약 처방과 조제도 한다. 보건복지부 고시에 따라 의료기관과 약국이 1이상 떨어져 지역주민이 이용하기 어렵다고 판단되면 의약분업 예외 지역으로 지정한다.

 

도는 안성휴게소의원이 가정의학과 진료와 응급환자 처치, 예방접종 등이 가능하기 때문에 평소 시간을 내 병원을 찾기 어려운 화물차나 버스운전사의 건강관리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인근 의료시설이 부족한 안성 원곡면 주민과 평택·오산·용인지역 일부 주민들도 이용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도는 앞으로 도립 안성휴게소의원을 통해 코로나19 백신접종도 추진할 계획으로, 안성시 보건소와 국가예방접종위탁 계약 등 별도의 행정절차를 거쳐 백신접종 의료기관으로 지정할 방침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공공의료시설 설치는 지난 2018년 이재명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인 새로운 경기 위원회에 접수된 32691건의 도민 정책 제안 가운데 하나였다오랜 준비기간을 거쳐 실제 정책으로 실현됐다. 혹시 모를 응급상황에 대처할 수 있는 공공의료기관으로 의료공백 최소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경기도립 안성휴게소 의원은 지난해 6월 경기도와 한국도로공사 간 협약 체결로 경기도는 시설 설치와 운영 예산 지원을, 한국도로공사는 휴게소 내 병원부지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추진됐으며, 경기도민이 직접 제안한 아이디어가 정책으로 실현됐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