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이원욱 국회의원, ‘국가재정법’ 개정안 대표발의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이원욱 국회의원, ‘국가재정법’ 개정안 대표발의

"예비비로 소상공인 손실보상 가능해 코로나19로 어려움 처한 소상공인에 힘이 될 것"
기사입력 2021.08.02 18:4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보도자료1.jpg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이원욱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더불어민주당, 화성을)은 코로나19로 인해 막대한 타격을 입은 소상공인을 위해 지급되는 손실보상금의 지원에 필요한 비용에 대해 예비비 신청이 가능케 하는 국가재정법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지난 7, 20212차 추경안에서 소상공인 피해지원을 위해 약 39000억 원의 금액이 편성됐지만 침체된 소상공인 경기 회복을 위한 더 많은 지원이 요구되는 상황이다.

 

이번 국가재정법 개정안은 코로나19 등과 같은 대규모 재난의 발생에 따른 피해의 신속한 복구를 위해 비용을 개산해(槪算, 어림잡아 계산) 예비비를 신청할 수 있는 목록에 소상공인법에 근거해 지급되는 손실보상금을 추가하는 내용이다.

 

예비비는 헌법과 국가재정법에 근거해 예산의 편성과 심의 시점에서는 예측할 수 없는 지출에 대해 국회의 승인을 얻어 세출예산에 계상해뒀다가 향후 재난 등이 발생하면 긴급구호, 복구 등을 위해 사용하는 금액이다.

 

이원욱 위원장은 계속되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어려움에 부닥친 소상공인의 신속하고 안정적인 회복을 위해 예비비의 편성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이번 국가재정법 개정안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에 부닥친 우리 소상공인들의 위기 극복에 힘을 보탤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