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안양시, 우리동네 공영장례봉사단‘ReMember’출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안양시, 우리동네 공영장례봉사단‘ReMember’출범

19일, 직장생활 은퇴자, 호스피스 봉사단, 명예시민과장, 동V터전코치 등 16명으로 구성
기사입력 2021.08.19 14:4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리멤버 발대식(21. 8. 19. 목).JPG

 

[경인통신=이순희 기자] 무연고 사망자의 영혼을 달래줄 장례봉사단이 활동을 예고했다.

 

경기도 안양시는 1916명으로 구성된 우리동네 공영장례봉사단 리멤버(Remember)’가 시청사 4층 자원봉사센터사랑뜰에서 철저한 방역수칙 속에서 발대식을 가졌다.

 

리멤버는 모든 사람들은 인권을 존중받으며 존엄하게 생을 마감할 권리를 가지고 있음을 공유하고, 무연고인을 다시 사회의 일원으로 받아들인다는 의미를 내포한다.

 

리멤버 16인은 안양시자원봉사센터 소속으로 직장생활 은퇴자, 호스피스 봉사단, 명예시민과장, V터전코치 등이 주요 구성원이며, 무연고 사망자가 발생할 경우 고인의 사회적 가족이 돼 대리상주, 장례절차에 따른 사회진행과 추모사 낭독 등으로 장례를 치르며 추모하게 된다.

 

무연고 사망자나 가족해체와 경제적 어려움으로 시신 인수를 포기하는 경우가 대상이다.

 

안양시는 지난 510일 지역의 장례업체(안양장례식장)와 무연고 사망자의 공영장례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리멤버는 이날 출범에 앞서 서울 등 타 지자체 공영장례현장을 벤치마킹하기도 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최근 경제적 빈곤과 가족의 해체 등으로 무연고 사망자가 계속 늘어나고 있다죽음에도 평등하지 않은 시대에 누구나 존엄한 죽음을 맞이할 수 있도록 민관 협력을 통해 공영장례를 지원하겠다. 생전에 소외됐던 분들의 마지막 가는 길을 추모하는 공영장례 봉사활동에 참여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