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경기도교육청, 2021년 1차 학교폭력 실태조사 결과 발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경기도교육청, 2021년 1차 학교폭력 실태조사 결과 발표

피해 유형, 언어폭력, 집단따돌림, 신체폭력, 사이버폭력 순으로 나타나
기사입력 2021.09.07 15:1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교육청이 7일 경기도 초고 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11차 학교폭력 실태조사(전수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실태조사는 지난 4월 도내 초4~3 재학생 전체 1111000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참여율은 84.8%로 지난해 73.3%보다 11.5%포인트 늘었고 942000여 명이 참여했다.

 

조사 결과 피해응답률은 0.9%로 지난해 조사보다 0.1%포인트 높고 전국 1.1%에 비해 0.2%포인트 낮다.

 

학교급별 피해응답률은 초 2.3%, 0.4%, 0.2%로 지난해 조사보다 초등학교는 0.7%포인트 늘었고 중고등학교는 모두 0.1%포인트 줄었다.

 

피해 유형은 언어폭력(41.9%), 집단따돌림(14.3%), 신체폭력(11.8%), 사이버폭력(11.1%), 스토킹(6.5%) 등 순이며 지난해 조사보다 언어폭력은 9.0%포인트 늘어난 반면, 집단따돌림은 12.5%포인트, 사이버폭력은 2.3%포인트 줄었다.

 

피해 발생 장소는 학교 밖 50.9%, 학교 안 49.1%로 나타났으며 지난해 조사보다 학교 밖이 13.9%포인트 늘었다.

가해응답률은 0.3%로 지난해 조사와 같고 전국 0.4%보다 0.1%포인트 낮다.

학교급별 가해응답률은 초 0.7%, 0.1%, 0.04%이며 지난해 조사보다 초등학교는 0.2%포인트 늘었고 중고등학교는 같다.

 

가해 이유는 장난이나 특별한 이유 없음(36.3%), 상대방이 먼저 나를 괴롭힘(19.5%), 오해와 갈등(11.1%) 등 순이며 지난해 조사보다 장난이나 특별한 이유가 없음에 대한 응답이 8.9%포인트 늘었다.

 

학교폭력 목격응답률은 2.0%로 지난해 조사와 같고 전국 2.3%보다 0.3%포인트 낮다.

 

목격 후 긍정 행동은 69.3%로 지난해 조사보다 5.8%포인트 늘었는데 이 가운데 피해를 받은 친구를 위로하고 도움(33.6%), 때리거나 괴롭히는 친구를 말림(18.6%), 보호자, 선생님, 경찰관 등 주위에 알리거나 신고함(17.1%) 등 순으로 나타났다.

 

도교육청은 지난 5월부터 각 학교로 제공한 경기형 관계 회복 프로그램을 중심으로 학교 폭력으로 인한 갈등을 교육 활동으로 해결하도록 내실 있게 지원하고 경찰청과 협력해 교외생활 지도 등을 강화할 예정이다.

 

심한수 경기도교육청 학생생활인권과장은 이번 학교폭력 실태조사 결과를 분석해 교육지원청 학생지원센터를 중심으로 학교폭력 예방과 사안 처리를 위해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특히 피해학생 보호 등을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조사에 따른 학교별 결과는 이달에 학교정보공시 사이트(학교알리미)를 통해 공개하고 2차 학교폭력 실태조사(표본조사)를 오는 10월 초247교를 대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