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오산시, “운암뜰개발 민간사업자 배당이익은 모두 환원된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오산시, “운암뜰개발 민간사업자 배당이익은 모두 환원된다!”

시 “처음부터 환수방안 반영...의혹제기는 오해에서 비롯돼, 합리적 토지보상 등 차질 없이 사업추진”
기사입력 2021.10.19 00:4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 운암뜰 주경조감도.jpg
운암뜰 주경조감도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 오산시가 최근 오산시 운암뜰 AI시티 조성사업에 대해 성남 대장동 개발사업과 유사한 형태라는 이유로 의혹이 제기되는 것과 관련해 운암뜰 사업으로 인한 민간사업자 배당 이익은 모두 환원된다차질 없이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산시 관계자는 운암뜰 AI시티 개발은 부지조성 과정에서 발생되는 민간사업자의 배당이익을 모두 환원하도록 보완방안을 마련해 추진되고 있다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민간사업자 이익배당 편중은 운암뜰 개발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시 관계자는 이어 ·관합동 도시개발 방식은 지자체 예산을 투자해 공공개발 방식으로 추진하기 어려운 택지개발사업이나 도시개발사업, 산업단지조성과 같은 대규모 도시개발 사업에 적용 가능하도록 관련법에 규정돼 있는 사업방식이라며 전국적으로 민·관합동 개발사업 방식으로 많은 사업이 진행되고 있는데 이를 모두 불법행태로 호도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정치권과 일부 관계인들이 제기하고 있는 의혹에 대해서 운암뜰 개발에 대한 문제제기의 상당부분은 과장돼 있어 다양한 경로를 통해 해명해왔다자세한 설명을 듣고 객관적 판단을 내리면 오해가 해소될 수 있는 내용이라고 언급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운암뜰 개발에 대한 지역사회의 염려가 있으나 이 사업을 한 점 의혹 없이 투명하고 내실 있게 추진해 오산시가 한걸음 더 발돋움하는 확실한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특히 운암뜰 AI시티 조성사업에 편입되는 토지주들에게 합리적인 보상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협조를 당부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