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1-30(월)
 
22  투어.jpg
경기여행누림 버스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와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가 7월 9일, 16일, 23일 등 3회에 걸쳐 김포, 안산, 시흥에서 장애인 여행 지원을 위한 ‘경기여행누림 온동네경기투어버스’를 운행했다.


경기여행누림 온동네경기투어버스는 전국등록장애인과 동반인을 대상으로 주말 동안 경기도가 보유한 버스와 관광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사업으로,  ‘경기바다 여행주간(7월 9~17일)’을 맞아 '9일 김포 애기봉평화생태공원'과 '16일 안산 바다향기수목원', '23일 시흥의 오이도박물관과 빨강등대'에서 각각 운행했다.

이번 튜어에는 모두 50여 명의 장애인이 참여한 가운데 전망대 등에서 경기도의 깨끗한 바다와 드넓은 갯벌을 즐겼우며, 청각장애인을 위한 수어통역사 동행 지원, 관광 전문 사진작가 연계를 통한 여행자 사진 촬영도 제공했다.

누림센터는 관광 목적의 온동네경기투어버스 외에도 휠체어 탑승이 가능한 대형버스 2대를 평일·주말 포함한 매일 운행한다. 

이용 희망자는 누림센터 누리집에서 실제 사용일 기준 2개월 전부터 10일 전까지 신청하면 된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과장은 “7월에는 특별히 ‘경기바다’를 주제로 온동네경기투어버스를 운행했다”며 “앞으로도 다채로운 사업으로 장애인 여행 지원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 서해안 일대서 ‘온동네경기투어버스’ 운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