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1-30(월)
 
  • 시, 고교생·청년·중장년 등 다양한 계층 대상 6회 진행
일자리박람회 사진 1.jpg
한 구직자가 이력서 사진을 찍고 있다.

 

[경인통신] 거울보고 머리도 좀 만지시고요. 천천히 하세요

 

안양시민들이 줄을 서서 이력서 사진을 찍고 있는 곳은 사진관이 아닌 시청이다.

경기도 안양시가 지난 24일 오후 2시민과 함께하는 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해 시청 별관 2층 홍보홀이 구직자들로 북적였다.

 

이날 일자리를 구하는 200여명의 시민들은 박람회에서 1:1 면접을 보거나, 입사서류상담, 구직상담, 이력서 사진 촬영, 퍼스널컬러 진단, 노무상담 등에 참가했다.

미처 이력서 사진을 챙기지 못한 구직자들은 무료로 증명사진을 찍었고, 20분이 채 되지 않아 기본 보정까지 마친 증명사진이 뚝딱 출력됐다.

 

안양시뿐만 아니라 군포, 의왕, 서울시 등에 있는 17개 회사가 참여해 133명이 면접을 봤고, 이 가운데 34명이 채용됐다.

 

안양시는 올해 6번의 박람회를 개최했고 모두 1638명의 구직자 중 908명이 면접에 참가해 270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일자리박람회 사진 2.jpg
최대호 안양시장이 '일자리 박람회'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안양시는 다양한 주제로 일자리 박람회를 열고 있다.

코로나19 확산 이후에도 일자리센터 홈페이지에 ‘24시 채용관코너를 신설하는 등 채용행사를 포기하지 않고 온·오프라인을 연계해 사업을 지속했다.

 

지난 3월과 5월에 열린 박람회의 경우 온라인을 통해 채용정보를 사전공개·접수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안전하게 1:1 면접을 진행했다.

 

이어 6월에 열렸던 일자리 박람회에는 중장년층을 대상으로 346명의 구직자가 참여해 올해 열린 박람회 중 가장 많은 67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이와 함께 중장년이 다시 뛴다! 인생 2막 설계라는 제목으로 사전특강도 진행했다.

 

9월에는 청년 안정(안양정착)’을 주제로 안양아트센터에서 IT개발·R&D·마케팅·공기업 등 다양한 분야의 현직 실무자 직무컨설팅이 진행됐으며, 51명의 청년들이 취업에 성공했다.

 

10월에는 직업계 고학생들을 위한 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해 평촌경영고·안양문화고교 등 교복을 입은 200여명의 학생들이 청사를 찾아 31명의 고교생들이 최종 합격, 사회에 첫발을 내디뎠다.

면접 경험이 적은 고등학생들을 위해 취업 컨설턴트와 함께 특강, 모의면접, VR 면접 등도 진행됐다.

 

안양시 관계자는 일자리 박람회는 특히 온라인 구직활동이 익숙지 않은 중장년층이 이력서 작성부터 면접 기회까지 얻을 수 있어 반응이 좋다앞으로도 다양한 연령층의 구직자들이 취업에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이날 박람회장을 직접 찾아 일자리는 단순한 생계유지 수단을 넘어 자아실현의 수단이라며 많은 시민들이 내년에도 박람회에 참여하셔서 구직의 기회를 잡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양시는 내년에도 다양한 계층을 위한 박람회를 계획 중에 있으며, 자세한 정보는 안양시일자리센터 홈페이지(anyang.go.kr/job)나 전화로 확인할 수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안양시, 일자리 박람회로 올해 270명 취업 성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