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5-28(일)
 
  • 7일, 도청 대회의실에서정부예산 확보 추진 전략 보고회 개최…중점 사업 점검‧전략 논의
정부예산_확보_추진전략_보고회_3.jpg
김태흠 충남도지사

 

[경인통신] 출범 6개월 만에 정부예산 9조 원 시대를 개막한 민선8힘쎈충남이 내년에는 국비 확보액 10조 원 돌파를 목표로 설정하고, 본격 활동에 돌입했다.

 

충남도는 7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김태흠 지사와 실국원장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부예산 확보 추진 전략 보고회를 개최했다.

 

도는 내년 정부예산 확보 목표액을 올해 최종 확보한 9589억 원보다 9411억 원 많은 10조 원으로 설정했다.

 

이를 위한 기본 방향은 정부 정책에 부응하는 핵심 과제 사전 발굴 도정 중점 과제 및 주요 도정 사업 본격 실천 등으로 잡았다.

 

대규모 예비 타당성 조사 사업 선정통과 등 민선8기 가시적 성과 창출 2023년 국비 확보 주요 도정 현안 사업 적기 추진 수시 배정 사업 정상 추진 공모 사업 체계적 관리추진 지난해 정부예산 미 반영 사업 관리 등도 기본 방향으로 내놨다.

 

목표별 주요 사업 및 내년 확보 목표액을 보면, ‘힘차게 성장하는 경제바이오매스 비건레더 개발 및 실증 클러스터 구축 42억 원 탄소중립 바이오 가스 녹색 융합 클러스터 조성 5억 원 서해선과 경부고속선(KTX) 연결 20억 원 등을 제시했다.

 

지역이 주도하는 발전을 위해선 해양바이오 소재 대량 생산 플랜트 건립 2억 원 충남형 수산식품 클러스터 조성 35억 원 농촌형 듀얼라이프 타운 조성 3억 원 등을 확보한다.

 

국립치의학연구원 설치 29억 원 ICT 기반 농업인 안전사고 예방 시스템 구축 10억 원 등은 함께 하는 따뜻한 공동체를 위해, 장항 국가 습지 복원 사업 347000만 원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 시설 증축 개보수 22억 원 K-유교 에코 뮤지엄 조성 사업 20억 원 시니어 친화형 국민체육센터 10억 원 등은 가치 있고 품격 있는 삶을 위한 주요 사업으로 설정했다.

 

내년 신규 확보 목표 사업은 총 9524357000만 원으로, 충남 방산 혁신 클러스터 사업 78억 원 차량용 융합 반도체 혁신 생태계 구축 자율주행 모빌리티 종합 기반 구축 자립생활 체험 홈 설치 15000만 원 가고싶은 K-관광 섬 육성 사업 5억 원 지역 특화 임대형 스마트팜 140억 원 농업 스타트업단지 조성 사업 272000만 원 청년 농촌 보금자리 조성 사업 8억 원 등이다.

 

이와 함께 미세 플라스틱 분석 기술 정립 및 실태조사 5억 원 충청권 광역철도 1단계(계룡신탄진) 200억 원 충남 서산공항 20억 원 육군사관학교 충남 이전 5억 원 해양생명자원 전용 조사선 건조 2억 원 최첨단 해양허브(관광+과학) 인공 섬 조성 5억 원 담수호 복원 방안 연구와 타당성 조사 추진 10억 원 원산도-효자교 연도교 설치 5억 원 등도 신규 사업 목록에 올렸다.

 

도는 이번 목표 달성을 위해 23월 실국별 부처 정책 간담회 45월 지휘부 부처 방문 활동 68월 부처 반영 상황 보고회, 기획재정부 편성 예산 심의 대응, 국회의원 초청 도정 설명회, 국회의원 보좌진 간담회, 정당별 예산정책협의회 912월 정부예산안 최종 반영 보고, 국회 캠프 운영, 지휘부 국회 방문 활동 추진 등을 중점 추진할 계획이다.

 

김태흠 지사는 정부는 건전재정 기조를 유지한 채 강력한 지출 재구조화를 지속할 것으로 전망하는 등 어려운 여건이지만, 올해는 민선8기 핵심 공약 및 도 역점사업의 성과 달성을 위해 총력을 다해야 하는 중요한 시기라며 목표부터 과감하게 설정하고 지난해 성과를 기반으로 미래 전략사업 발굴, 대형 SOC사업 적기 추진을 위한 사전 준비에 철저를 기해달라고 주문했다.

 

도는 전략보고회 개최 이후 부서별 중앙부처 및 기재부 방문 등을 통한 정부예산 확보에 총력을 다할 예정이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남도, 내년 국비 ‘10조 시대’ 연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