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중국 특파원 소식) 중국, 비정한 엄마 구속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중국 특파원 소식) 중국, 비정한 엄마 구속

‘이 사람들이 정밀 친부모 맞나?’
기사입력 2014.02.27 22:3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친자식 3명을 팔아넘긴 비정한 20대 엄마가 구속됐다.
26일 중국 인터넷 사이트에는 후난(湖南)성 헝양(衡陽)시 헝난(衡南)현에 사는 장()()씨 부부의 사연이 공개됐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200616살이던 장씨는 3살 연상의 남자친구와 동거를 시작했지만 고정수입이 없어 생활고를 겪으며 살던 중 2008년 둘째 아들을 낳자 6천 위안을 받고 창사(長沙)의 한 가정에 팔아넘겼다.
또 이들은 200910월에도 셋째 아들을 2만 위안에, 이듬해 또다시 5번째로 낳은 아기도 아들인 사실을 확인하고 1만 위안에 팔아넘기는 범행을 저질렀다.
이로인해 지난해 9월 친자식 3명을 팔아넘긴 혐의로 장씨의 남편은 구속됐지만 장씨는 6번째 아기를 임신했다는 이유로 구속은 면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조홍래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