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수원시 다함께돌봄센터, 5개로 늘어난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수원시 다함께돌봄센터, 5개로 늘어난다

시, 사단법인 한국자원복지재단·비영리민간단체 꿈자람꿈드리와 4·5호점 위탁운영 협약 체결
기사입력 2020.09.14 23:0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수원시 다함께돌봄센터, 10월까지 5개로 늘어난다.jpg
김도현 수원시 보육아동과장(왼쪽)과 최종혁 한국자원복지재단 대표가 협약 체결 후 함께하고 있다.

 

[경인통신=한정민 기자] 경기도 수원시가 10월 문을 여는 수원시 다함께돌봄센터’ 4·5호점의 위탁운영 협약을 체결한다.

 

수원시는 14일 시청 보육아동과 사무실에서 사단법인 한국자원복지재단과 다함께돌봄센터 4호점 위탁운영 협약을 체결한데 이어 오는 15일에는 비영리민간단체 꿈자람꿈드리5호점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위수탁 기간은 5년이다.

 

수원시 다함께돌봄센터 4호점은 영화동행정복지센터(장안구 수성로) 내에, 5호점은 원천주공2단지아파트 주민공동시설(영통구 중부대로) 내에 문을 열 예정이다.

정원은 4호점 39, 5호점 24명이다.

 

수원시는 지난 7월 수탁기관을 공모했고, 826수탁기관 선정 심의위원회를 개최해 응모자의 시설 운영·사업수행 능력 등을 심사한 후 수탁기관을 선정했다.

 

다함께돌봄센터는 학교가 끝난 후 돌봄이 필요한 모든 초등학생 아동(6~12)을 대상으로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설로, 부모의 소득 수준에 상관없이 모든 초등학생이 이용할 수 있으며, 저학년 학생·맞벌이 가정·다자녀 가정 자녀가 우선 이용할 수 있다.

 

다함께돌봄센터는 급·간식을 제공하고, 놀이·특성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학습 지도도 한다. ~금요일 운영하고, 학기 중에는 정오부터 오후 8시까지, 방학 중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8시까지 문을 연다.

 

지난해 8월 호매실휴먼시아 16단지(권선구 호매실로) 내에 1호점을 열었고, 올해 32호점(광교자연앤힐스테이트 54단지), 63호점(광교역참누리포레스트)을 열었다.

 

수원시는 오는 2022년까지 20개소를 운영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올해 안에 7호점을 열고, 20216개소, 20227개소를 설치할 계획이다.

 

김도현 수원시 보육아동과장은 전문성이 있는 기관이 다함께돌봄센터를 운영해 돌봄서비스의 질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맞벌이 가정 등의 양육 부담을 덜어주고, 아동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초등학생 자녀 돌봄 기관을 지속해서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